뉴스
2016년 05월 20일 18시 3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5월 20일 18시 33분 KST

"열심히 몸 만든다" 안희정에 대한 문재인의 한 마디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20일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안 지사와 같은 좋은 후배들과 제가 경쟁할 수 있다면 그것만 해도 큰 영광"이라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서울 명동 은행연합에서 고려대 노동대학원이 연 '노사정포럼'에 참석, '포용적 성장과 노동, 그리고 일자리'라는 주제로 비공개 강연을 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힌 뒤 "그만큼 우리 정치가 발전하는 것이라 본다"고 했다.

안 지사가 이날 "불펜투수로 몸풀 것", "열심히 몸 만들고 연습하는 단계"라며 '불펜투수론'을 언급한데 대한 견해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대한 답이었다. 안 지사는 이날 "시대의 요구가 있을 때 준비가 안 된 건 군대조직으로 치면 장수의 문제이고, 부름에 응답하지 못하는 건 가장 큰 죄"라고도 말했다.

친노 적자인 두 사람이 경우에 따라 라이벌 관계로 바뀔 수도 있다는 관측과 맞물려 친노 진영 내에서 미묘한 기류가 돌고 있는 상황이다.

문 전 대표는 기자들이 안 지사의 '불펜투수론'을 거론하며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묻자 "우리 당으로서는 아주 든든하고 기대가 크다"고 덕담하기도 했다.

향후 행보 등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답하지 않았다.

Photo gallery 문재인 광주 방문 See Gallery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