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18일 14시 10분 KST

"옥주현 갑작스런 목 이상으로 공연 제대로 못해" 뮤지컬 위키드 측이 전액 환불을 결정했다

옥주현 넘버 ‘No Good Deed’(비극의 시작)를 소화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위키드’ 공연 중 컨디션 난조로 공연을 제대로 완성하지 못한 점을 팬들에게 사과했다. ‘위키드’ 측이 후속 조치로 환불 처리를 공지했다

뮤지컬 ‘위키드’는 18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지난 17일 공연 2막에서 엘파바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썼다.

옥주현 인스타그램 /뉴스1
"옥주현 갑작스런 목 이상으로 공연 제대로 못해" 뮤지컬 위키드 측이 전액 환불을 결정했다. 

그러면서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며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위키드 인스타그램
"옥주현 갑작스런 목 이상으로 공연 제대로 못해" 뮤지컬 위키드 측이 전액 환불을 결정했다. 

지난 6월 17일 부산 남구 드림씨어터에서 열린 뮤지컬 ‘위키드’ 공연에서 옥주현은 갑작스럽게 목 상태에 이상이 생겨 평소와 달리 엘파바의 넘버인 ‘No Good Deed’(비극의 시작)를 완벽하게 소화하지 못했다. 이후 옥주현은 커튼콜에서 무릎을 꿇고 엎드린 채 오열한 것으로 전해졌다.

‘위키드‘는 ‘오즈의 마법사’를 유쾌하게 뒤집은 그레고리 맥과이어의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뮤지컬로 옮긴 작품이다. 서울 공연은 마쳤으며 현재 부산 드림씨어터에서 공연 중이다. 도로시가 오즈에 떨어지기 전부터 우정을 키웠던 두 마녀가 주인공이며, 나쁜 마녀로 알려진 초록마녀가 사실은 착한 마녀이고 인기 많은 금발마녀는 나쁜 마녀였다는 역가정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풀어가는 작품이다. 

다음은 위키드 측이 밝힌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위키드 프로덕션입니다.

전일 6월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입니다.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 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