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05일 14시 01분 KST

"오은영 선생님 실제로 뵙고 나니 어땠어?" '금쪽상담소'에서 난임 고백한 송재희-지소연 부부가 방송 후기를 밝혔다

"잘 싸워야 잘 산다"는 솔루션 쿠션도 공개했다.

채널A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오은영 박사 솔루션을 받은 지소연-송재희 부부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난임으로 시험관 시술을 하고 있다고 밝힌 배우 지소연, 송재희 부부가 오은영 박사 및 솔루션 쿠션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지소연은 1월 5일 인스타그램에 “HAPPY NEW YEAR 새해 첫 포스팅이네요”라며 장문의 글과 사진들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지소연, 송재희 부부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오은영 박사로부터 받은 솔루션 쿠션을 들고 포즈를 취했다. 오은영 박사와 함께 찍은 사진도 게재됐다. 

지소연은 ”많은 분들에게 응원과 격려 그리고 겪으신 시간들로부터 지혜 받으며 시작한 2022년”이라며 ”그 시간을 돌아보시며 저의 시간을 공감해주시고 위로해주시고 현재 천사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계시는 것으로 또 희망 주신 분들 한분 한분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밝혔다.

인스타그램
송재희-지소연 부부

지소연은 이어 ”제 주변에서 방송보시고 저에게 많이 하시는 말은 ‘오은영 선생님 실제로 뵈니까 어땠어?’ 였어요”라며 ”사실 처음에 이 프로에 나가는 것 자체가 많이 떨리고 긴장되었었는데 정말 선생님께서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주신 덕분에 정말 많은 위로 받았어요”라는 소감을 전했다.

또한 ”지혜의 여신님께 받은 지혜는 바로 바로 이것 이었습니다”라며 ‘잘 싸워야 잘 산다’라고 적힌 솔루션 쿠션을 공개했다. 이어 ”저와 같은 시간을 보내고 계실 분들에게 함께 그 시간 이겨 나가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었는데 정말 방송을 통해 이 시간을 보내고 계시는 분들과 동료가 되었고 또 많은 위로 받고 나니 이 것이 참 귀한 힘이 된다는 생각이 듭니다”라고 썼다.

그러면서 ”결혼 5년차에 새로운 지혜들로 2022년 시작해봅니다. 2022년 소망과 기쁨 가득한 해 되세요”라며 마지막 인사를 마쳤다. 

지소연 인스타그램
송재희, 오은영, 지소연

송재희, 지소연 부부는 2017년 결혼했으며, 지난해 12월 31일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시험관 시술을 시도하는 근황과 함께 이 난관을 어떻게 헤쳐나갈 수 있을지 오은영 박사에게 조언을 요청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당시 난임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송재희는 ”우리 둘의 문제인데 혹시 아내 혼자 자책하고 있진 않을까 싶어 내가 악역을 자처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아내가 힘들게 호르몬 주사를 맞는 모습을 보며 마음이 너무 아팠다. 그래서 아내에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사실 아이를 갖고 싶지 않다. 앞으로도 우리 둘이 재미있게 살자’고 이야기했다”라고 말했다.

채널A
난임을 밝힌 지소연-송재희 부부

이어 송재희는 ”그런데 아내가 그 말을 듣더니 ‘어떻게 그런 말을 하느냐‘, ‘우리 사랑의 결실인데 어떻게 그렇게 쉽게 포기해?’라고 하더라. 생각지도 못했던 반응이었다. 내 생각보다 아내가 훨씬 간절하다는 걸 깨달았다”고 털어놔 부부가 서로를 헤아리는 모습이 깊은 감동을 자아냈다. 

강나연 : nayeon.kang@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