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6일 16시 11분 KST | 업데이트됨 2022년 01월 16일 16시 49분 KST

“마지막 연애가 언제냐"는 '터키즈' 이용진 질문에 미주가 “오래됐다"며 전 연애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그 XX가..."

Youtube
유튜브 '터키즈 온더 블럭' 영상 캡처

그룹 러블리즈 출신 미주가 전 연애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지난 14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에는 ‘터키즈 온 더 블럭’ 미주 편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서 미주는 안테나로 이적한 근황과 함께 센스있는 입담을 뽐냈다. “원래는 ‘러블리즈 미주입니다’가 인사였는데 이제는 그냥 ‘미주입니다’로 바뀌었다”고 소개했다. 

이용진은 “안테나 첫 모임에 가서 ‘남자를 끌어안고 싶다’는 발언한 건 뭐냐”고 물었다. 미주는 “뮤비 촬영장에 갔는데 모닥불 피우는 장면이 있었다. 너무 외로우니까 그걸 보고 나도 모르게 나온 말이다”라며 “‘남자 진짜 끌어안고 싶다’ 했는데 옆에 계신 분들이 다 들었더라”고 털어놨다. 

Youtube
유튜브 '터키즈 온더 블럭' 영상 캡처

이어 이용진은 “마지막 연애가 언제인지 말해줄 수 있냐. 오래됐냐”고 궁금해했다. “오래됐다”고 밝힌 미주는 잠시 생각한 뒤 “겨울에 헤어졌다”고 답했다.

이에 이용진이 “그해 겨울은 많이 추웠겠다”고 하자 미주는 “그 XX가 환승을 했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용진은 자신이 패널로 출연했던 프로그램 ‘환승연애 2’에 나올 생각은 없냐고 농을 던졌다. 

선호하는 남자 이상형에 대해서는 “웃을 때 예쁘고, 나를 좋아해 주고, 키는 180cm가 넘었으면 좋겠다. 하얀 사람이 좋고 근육맨은 좀 힘들다”고 전했다. 

Youtube
유튜브 '터키즈 온더 블럭' 영상 캡처

방송에서 쉽게 답하지 못할 질문은 계속됐다. “자연미인이에요?”라는 뜬금없는 질문에 빵 터진 이미주는 “시술”이라고 답하며 “왜 물어보시는 거냐. 이 질문은 왜 넣으신 거냐? 프라이버시라는 게 있다”라고 쿨하게 받아쳤다. 

한편 그룹 러블리즈로 데뷔한 미주는 지난해 11월 울림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된 후 안테나로 이적했다. MBC ‘놀면 뭐 하니’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2021 MBC 방송 연예대상’ 여자 신인상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