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09일 16시 57분 KST

'경이로운 소문 11회' 카운터즈가 악귀 어셈블과 만나 최악의 위기를 맞는다 (스틸컷+예고 영상)

이번주 염혜란과 그의 저승파트너 이찬형의 과거사가 밝혀질 예정이다.

OCN
OCN ‘경이로운 소문’ 스틸 이미지

‘경이로운 소문’ 카운터즈가 더욱 강력해진 악귀 어셈블과 만나 생사를 건 한판 승부를 벌인다.

9일 OCN은 ‘경이로운 소문’ 11회 방송을 앞두고 긴장감 넘치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10회 방송에서 카운터즈의 간절한 호소에도 불구하고 저승파트너 위겐(문숙 분)은 소문(조병규 분)의 카운터 자격을 박탈했다. 이후 다시 평범한 학생으로 돌아간 소문은  의문의 괴한들에게 납치를 당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컷에서 조병규는 어두컴컴한 창고에 갇힌 절체절명 위기에 빠진 모습이다. 조병규를 납치한 건 다름 아닌 악귀 이홍내(지청신 역)와 옥자연(백향희 역)이었던 것. 모진 고문을 당한듯한 조병규의 피투성이 얼굴은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불길이 활활 가운데 카운터즈 유준상(가모탁 역), 김세정(도하나 역), 염혜란(추매옥 역)이 쓰러져있는 등 결성 후 최악의 위기를 맞은 모습이다.

 

OCN
OCN ‘경이로운 소문’ 스틸 이미지

 

또다른 스틸컷 속 유준상은 국숫집 안으로 들어가지 못한 채 입구에서 깊은 생각에 잠겨있다. 앞서 공개된 11회 예고편에서 유준상은 ”기억이 돌아왔다”라는 말로 시청자 호기심에 불을 댕겼다.

조병규는 이런 유준상을 안타깝게 바라보며 곁을 지키고 있다. 티격태격하는 브로맨스 케미로 시청자를 흐뭇하게 했던 두 사람의 사뭇 진지하고 심각한 분위기에 그 배경에 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뉴스1
OCN '경이로운 소문' 스틸 이미지

 

마지막으로 카운터즈의 정신적 지주인 염혜란이 홀로 악귀와 맞서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추매옥은 악귀에게 두 팔을 붙잡힌 상태지만 어떤 상황에서도 절대 물러서지 않겠다는 강렬한 눈빛으로 분위기를 압도한다. 하지만 앞서의 예고편에서 염혜란은 중태에 빠져 병원에 실려가고, 이에 카운터즈들이 오열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리게 했다.

‘경이로운 소문’ 제작진은 ”염혜란이 두 거구의 악귀에 홀로 맞서게 되는 일촉즉발 위기를 맞게 된다”면서 ”그 과정에서 아들이자 저승파트너 이찬형과 얽힌 파란만장 과거사가 밝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