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0년 12월 23일 08시 11분 KST

일론 머스크가 과거 테슬라를 애플에 팔려고 했으나 팀 쿡이 거절했다고 밝혔다

현재 테슬라 시가총액은 6000억달러(약 663조9000억원)가 넘는다.

AP
일론 머스크/팀 쿡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과거 테슬라를 애플에 현재 가치의 10분의 1 가격으로 팔려고 했다고 고백했다.

22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등에 따르면 머스크 CEO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지난 2017년 테슬라 모델3를 제작하며 가장 암울했던 시절, 테슬라를 애플에 팔고 싶었었다”고 밝혔다.

이어 머스크는 ”당시 애플 CEO인 팀 쿡이 인수를 거절했다”고 덧붙였다.

현재 테슬라는 시가총액이 6000억 달러(약 663조9000억 원)이 넘는 거대 기업으로 성장했다. 테슬라는 지난 21일(현지시간) 사상 최고가로 스탠더드앤푸어스(S&P) 지수에 공식 편입됐다.

한편, 애플 역시 전기차 시장에 본격 도전한다. 오는 2024년까지 자체설계 배터리를 탑재한 자율주행차인 ‘아이카’를 출시, 테슬라를 따라 잡겠다는 목표다. 실제 애플의 전기차 시장 진출 소식이 전해지면서 테슬라 주가는 이날 전일 대비 6.5% 떨어진 649.86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