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27일 22시 55분 KST

조승우가 입양한 유기견 근황이 공개됐다. 이름은 곰자다

너무나 편안해 보이는 곰자.

인스타그램
조승우가 경남 고성 유기견보호소를 찾아 입양한 유기견 근황이 공개됐다. 이름은 곰자다

배우 조승우가 안락사 명단에 오른 유기견을 직접 입양해 화제인 가운데, 이 유기견의 이름과 근황이 공개됐다.

27일 경남 고성군 유기견보호소는 인스타그램에 ”배우 조승우가 안락사 명단에 올랐던 아이를 입양하게 됐다는 소식을 알린 후 정말 많은 분들이 관심을 주셨다”며 “요즘 어떻게 지내는지 정말 궁금하고 기다리셨을거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고성 유기견보호소는 “50번 아이의 이름은 곰자”라며 ”순하고 맑은 아이와 너무 잘 어울리는 이름”이라고 소개했다.

글과 함께 공개된 여러 장의 사진 속에서 곰자는 조승우와 함께 산책을 즐기거나 인형을 갖고 노는 등 한결 편안한 모습으로 뭉클함을 안긴다.

 

조승우는 곰자를 입양하기 위해 경남 고성 보호소를 직접 찾는가 하면, 다른 유기견들의 이동봉사까지 돕는 등 ‘선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이제 남은 일은 곰자의 인스타 계정을 만들어 일상을 공유하는 것이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