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2월 10일 23시 23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2월 10일 23시 33분 KST

경북 구미의 한 빌라에서 3세 여아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숨진 여아 엄마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외할머니가 발견, 외할아버지가 경찰에 신고했다.

coolmilo via Getty Images
(자료사진)

경북 구미의 한 빌라에서 3세 여아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숨진 여아의 엄마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10일 구미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쯤 구미시 상모사곡동 한 빌라에서 여아기가 숨져 있는 것을 외할머니가 발견, 외할아버지가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외할머니는 ‘빌라가 만기됐으니 집을 비워달라’는 집주인 말을 듣고 딸을 찾기 위해 빌라를 찾았다 난방도 되지 않은 방에 숨진 채 방치된 외손녀를 발견했다.

여아의 아빠는 오래전 집을 나갔고, 20대 엄마 역시 수개월전 집을 비운 상태였다.

경찰은 이날 오후 친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이와 함께 부검을 통해 아기의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