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1월 25일 18시 59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1월 26일 12시 49분 KST

SK 와이번스 야구단이 신세계 이마트에 매각된다

'인스타 셀럽' 용진이 형이 구단주라니.

신세계그룹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SK 와이번스 야구단이 신세계 이마트에 매각된다.

25일 조선일보는 재계 관계자 말을 인용해 “이르면 26일 SK와 신세계 이마트 간 야구단 매각과 관련한 양해각서(MOU)가 체결된다”라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 이후 네티즌들과 야구팬들은 ”신세계 와이번스나 이마트 와이번스가 되는 건가” ”택진이형에 이어 용진이형의 탄생” ”이제 야구장에서 이마트 피코크 먹는 건가”라며 뜨거운 관심을 보이는 중이다. 

SK 와이번스 페이스북
SK 와이번스 야구단이 신세계 이마트에 매각된다

보도에 따르면,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은 평소 야구단 운영에 큰 관심을 보여왔다. 정 부회장은 과거 “대형마트의 경쟁자는 다른 유통업체가 아닌 야구장이나 테마파크가 될 수 있다”고도 했다. 신세계그룹의 경우 경기도 화성에 대구모 테마파크 사업도 추진 중인 만큼 야구와 유통을 결합한 다양한 콘텐츠 IP를 파생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SK 와이번스는 2000년 쌍방울 구단을 인수해 창단한 뒤 한국시리즈에서 4회 우승을 이뤄낸 명문구단이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