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15일 10시 38분 KST

이동진 영화평론가가 드디어 마이크에 '유느님 싸인' 받고 인증샷을 올렸다

"윤여정 아카데미 수상에 베팅한다" -인증샷 올린 날 이동진

..
..

이동진 영화평론가가 본인이 아끼는 분홍색 마이크에 유재석 사인을 받았다.

지난 14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유퀴즈)’에서 유재석이 ”유퀴즈 출연을 결심한 계기가 뭐냐”고 묻자 이동진 평론가는 ”예전에 유느님을 한 번 뵌 적이 있었는데, 그때 제가 너무 하고 싶은 걸 못 했다”며 ”오늘 그 소원을 풀려고 나왔다. 사인을 받고 싶다”고 말했다.

이동진 평론가는 이어 ”제가 사인을 약간 특이한 물건에 받는데, 초면에 부탁드리면 실례일 것 같아 말이 안 나왔다. 이번에는 두 번째 만남이니까 부탁드리려 한다”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 물건은 마이크였다. 방송이 끝난 후 이동진 평론가는 블로그에 유재석의 사인이 담긴 마이크 인증샷을 올렸다. 

..
..

이날 방송에서 이동진 평론가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도 언급했다. 그는 ”윤여정 배우가 여우조연상 수상하는 것에 베팅하겠다”며 ”지금 기준으로는 수상할 확률이 70~80%는 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윤여정 배우가 시상대에 올라서 말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 말씀을 너무 잘하실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영화 평론가 이력도 화제에 올랐다. 유재석이 평론가 경력을 묻자 이동진은 ”일간지 기자 시절까지 합하면 25년 정도 된다. 평론한 영화 편수는 대략 1만 편 정도다. 미국에 연수를 갔을 땐 1년 동안 영화를 1,017편 봤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유재석은 ”막상 좋아하는 걸 일로 하면 좋을 것 같지 않다”며 말하자 이동진은 ”이게 결혼과 비슷하다. 아무리 사랑해도 환상이 깨진다. 어차피 환상이 깨질 거라면 그래도 사랑하는 사람하는 사람하고 하는 게 낫다고 생각한다. 일도 자기가 좋아하는 걸 해야 권태에서 버틸 수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
..

강나연 : nayeon.kang@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