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8일 10시 38분 KST

티아라 출신 소연, 9살 연하 축구선수 조유민과 11월 결혼식을 올린다

3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결혼한다고!

뉴스1 / 조유민 인스타그램
소연과 조유민

그룹 티아라 출신 가수 소연이 9살 연하 축구선수 조유민(수원FC)과 올해 11월 결혼식을 올린다.  

18일 소연의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는 “소연과 조유민이 3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결혼한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2019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이 되었으며, 최근 행복한 가정을 꾸리기로 결정했다고. 소속사는 “결혼식은 조유민 선수의 시즌이 마무리되는 11월에 올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의 앞날에 많은 응원과 사랑을 부탁드리며 향후 소연의 다양하고 활발한 활동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뉴스1
소연 그룹 티아라 활동 당시 사진

2009년 걸그룹 티아라로 데뷔한 소연은 그룹에서 메인 보컬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티아라는 ‘Bo Peep Bo Peep’, ‘Roly-Poly’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현재까지 많은 이들에게 회자되고 있다. 소연은 2017년 팀을 탈퇴한 뒤 생각엔터테인먼트로 이적, 솔로 가수로 전향해 ‘다 그대로더라’, ‘인터뷰’ 등을 발표했다. 또한 MBC ‘라디오스타’, ‘복면가왕’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1996년생인 조유민은 현재 수원 FC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2018년 대한민국 U-23 축구 국가대표 팀에 발탁돼 같은 해 열린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 획득에 일조하기도 했다.

 

황남경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