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19일 14시 08분 KST

농구선수 김소니아가 이승준과 혼인신고를 했다고 최초로 고백했다

"김소니아는 내게 정말 '퍼펙트'한 사람이다" - 이승준

티캐스트 E채널

농구선수 김소니아(26)가 이승준(42)과의 혼인신고 사실을 최초 고백했다.

2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 언니’에서는 농구선수 박지수와 김소니아가 ‘노는 언니동’ 포차를 찾아와 화려한 끼와 솔직한 입담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2012년 한국 농구 무대에 데뷔해 2018~19 시즌 식스우먼상을 수상한 김소니아는 한국인 아버지와 루마니아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농구 국가대표 출신 이승준과 공개 커플로도 잘 알려져 있다.

특히 김소니아와 이승준은 올해 1월, 열애를 공식 인정하며 16살 차이의 연상 연하 커플로도 주목을 받았던 상황이다.

이승준은 1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김소니아에 대해 ”내겐 정말 ‘퍼펙트’한 사람이다. 처음 봤을 때도 오래도록 알고 지냈던 사람처럼 너무 잘 맞았다”며 결혼을 생각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포차를 찾은 김소니아는 코로나19로 인해 아직 결혼식은 치르지 않았지만, 결혼반지를 보여주며 법적으로 부부가 되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원래 결혼 생각이 아예 없었다던 김소니아는 이승준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히며 이승준과의 일화들을 공개할 예정이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