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23일 18시 46분 KST

송지효가 ‘런닝맨’에서 결혼관을 묻는 질문에 “결혼이 목적이고 싶지 않다”며 솔직한 생각을 털어놨다

맞습니다, 결혼은 현실이죠!

SBS '런닝맨' 방송 화면 캡처
송지효, 전소민

배우 송지효가 결혼과 이상형에 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각 팀의 팀장인 성시경과 이용진이 송지효, 전소민과 함께 2대2 아바타 소개팅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소개팅이 처음인 송지효는 “분위기 자체가 너무 불편하다. 일단 앉는 순간 가고 싶다”라고 털어놨다. 반면 전소민은 성시경의 매너 있는 모습과 동굴 보이스에 “‘런닝맨’에서 들을 수 없는 목소리”라며 호감을 표했다.

이어진 아바타 소개팅에서 성시경은 컵에 담긴 물을 마시며 가글을 하거나, 송지효에게 “재떨이 필요하냐”라는 질문으로 웃음을 안겼다. 이용진은 가수 김경호의 노래에 락킹 댄스를 추는 개인기를 선보였다.

이후 이용진은 두 사람에게 “결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라는 질문을 건넸다. 이에 송지효는 “내 나이가 되면 그렇게 생각하는 것 같다. 결혼이 목적이고 싶지 않다”라며 이상형에 대해서는 “미안함을 아는 사람”라고 밝혔다.

전소민 역시 “결혼은 현실은 것 같다”라며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소개팅이 끝나고 송지효와 전소민은 “반전 매력이 너무 웃겼다”라며 성시경의 팀에 더 높은 점수를 매겼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