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14일 10시 08분 KST

방탄소년단이 미국 SNL 무대에 뮤지컬 게스트로 초대받았다

SNL 오피셜.

방탄소년단의 기록 행진은 도대체 어디까지 이어질까.

미국 NBC ‘새터데이 나잇 라이브’(Saturday Night Live, 이하 SNL)는 13일(현지시각) 방탄소년단이 오는 4월 13일 방송에 뮤지컬 게스트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의 신곡 무대를 전 세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호스트는 영화 ‘라라랜드‘,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 등에 출연한 배우 엠마 스톤으로 확정됐다. 엠마 스톤은 앞서 2NE1의 노래를 즐겨 듣는다며 자신이 K팝 팬이라고 밝힌 바 있다. 

K팝 그룹이 SNL 무대에 서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 이전에는 가수 칼리드, 차일디시 감비노, 테일러 스위프트, 샘 스미스 등이 뮤지컬 게스트로 SNL 무대에 오른 바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LOVE YOURSELF : SPEAK YOURSELF’ 스타디움 투어에 앞서 4월 12일 새 앨범 ‘MAP OF THE SOUL: PERSONA’를 발매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