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9월 23일 14시 2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9월 23일 14시 27분 KST

한밤중 SM 사옥 무단 침입한 30대 남성이 붙잡혔다

유리문을 파손한 뒤 무단 침입했다.

한밤중 SM엔터테인먼트 사옥에 무단 침입한 30대 남성이 경찰과의 대치 끝에 체포됐다.

뉴스1

YTN은 36살 유모씨가 23일 새벽 0시쯤 SM엔터테인먼트 지하 1층 유리문을 파손한 뒤 사옥에 무단 침입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유씨는 건물 7층에서 1시간 가까이 경찰과 대치하다 붙잡힌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현장에는 경찰과 소방대원 30여 명이 투입됐다. 

YTN에 따르면 유씨는 정신장애 3급으로, 경찰 조사에서 가수들이 자신을 불러서 왔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유씨를 입건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