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2월 08일 17시 18분 KST

'애들 개 패듯 때리던 일진 출신' 논란에 가수 요아리는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이다 (공식)

요아리는 8일 '싱어게인' 파이널 무대에 오른다.

JTBC
2012년 '보이스코리아' 시즌1에도 출연한 요아리. 

 

가수 요아리(본명 강미진)가 과거 학창시절 행적으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그가 출연 중인 JTBC ‘싱어게인’ 측이 입장을 밝혔다. 앞서 요아리가 학창시절 또래 학생들을 지속적으로 때렸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싱어게인’ 측은 ”(요아리) 본인에게 확인한 바로는 사실이 아니라고 한다. 정확한 사실관계는 제작진도 파악 중”이라고 마이데일리에 밝혔다. 제작진은 요아리의 8일 방송 출연에 대해서도 ”‘싱어게인’ 출연자와 관련해 현재까지 변동 사항은 없다”며 ”정상방송된다”고 오센에 전했다.

요아리는 ‘싱어게인’에서 47호 가수로 출연 중이다. 오늘(8일) 방송에서 이소정, 이정권 등과 최종 우승자 자리를 두고 파이널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JTBC/네이트판
요아리. 네이트판에 게시된 관련 글, 현재는 삭제된 상태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