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09일 18시 24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5월 09일 18시 25분 KST

심진화가 ‘2세’를 위해 32일째 ‘술과 밀가루’를 끊고 식단 조절을 하고 있음을 밝혔다

8일 만에 3kg가 빠지긴 했지만....

심진화 인스타그램
심진화

방송인 심진화가 ‘2세’를 위해 식단 조절을 하고 있음을 밝혔다.

심진화는 9일 인스타그램에 “술‧밀가루 끊은 지 32일째. 사실 살보다는 올해까지는 노력해보자 했던 임신을 위함이 컸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당연히 살도 함께 빠질 거라 생각했는데”라며 “8일 만에 3kg 빠지고 그 뒤로 하나도 안 빠졌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노력하고 있는 중이다. 이왕 시작한 거 건강을 위해 꾸준히 해 보겠다”라며 “마흔 넘으니 진짜 삼십대 때랑 다르긴 완전 다르다”라고 전했다.

한편 심진화는 개그맨 김원효와 2011년 결혼했으며, 두 사람은 JTBC ‘1호가 될 순 없어’, MBC에브리원 ‘달려라 댕댕이’ 등에 동반 출연 중이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