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8월 03일 17시 50분 KST

경기도 가평 거주하는 신화 김동완도 ”배수로 막혀 3시간 고생했다”며 폭우 피해를 호소했다

김동완은 피해를 복구하다가 삽 두 개가 부서졌다고도 밝혔다.

김동완 인스타그램
가수 김동완

경기도 가평에 거주 중인 그룹 신화 멤버 김동완이 폭우 피해를 입었다고 알렸다.

김동완은 3일 인스타그램에 배수로가 막혀 낑낑대는 자신을 보고 지인이 버선발로 달려왔다며 폭우 피해를 호소했다.

그는 ”삽 두 개 부숴가며 세 시간 동안 고생 많으셨다. 감사하다”며 도움을 준 지인에게 인사를 한 후 ”지방 분들 많은 피해 없기를 기도한다”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비에 흠뻑 젖은 김동완과 지인으로 보이는 남성이 부러진 삽을 든 채 심각한 표정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가평에서는 시간당 최대 80㎜ 폭우로 무너진 야산이 펜션을 덮친 사고가 나기도 했다. 이로 인해 펜션 운영자 4명이 실종됐고 1명이 숨진 채로 발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