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5월 15일 09시 32분 KST

신화 전진이 "행복한 가정을 꾸린다는 꿈이 현실이 됐다"며 결혼을 직접 발표했다

전진은 결혼 발표 내용을 담은 손편지를 썼다.

뉴스1
그룹 신화 멤버 전진

그룹 신화의 전진이 직접 손편지를 통해 결혼을 발표했다.

전진은 14일 공식 SNS에 교제 중인 여자친구와 10월 결혼한다는 내용이 담긴 손편지를 올렸다.

그는 팬클럽인 신화창조에게 쓴 편지에서 ”이렇게 손편지를 쓰려니 기분이 좋기도 하고 설레기도 하다”면서 ”신화창조에게 이 소식을 가장 처음 알리고 싶었는데 기사로 먼저 알려드리게 돼서 속상하다. 그래도 제가 직접 전하고 싶어 이렇게 펜을 들었다”고 밝혔다.

같은날 스포티비뉴스는 전진이 10월 항공사 승무원과 결혼식을 올리며, 현재 식장을 알아보는 등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전진은 편지를 통해 ”어릴 적부터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 것이 꿈이었던 저에게 그 꿈이 현실로 다가왔다”면서 ”항상 긍정적이고 밝은 모습으로 저에게 큰 힘이 되어 주는 이 사람과 함께라면 어떤 힘든 일이라도 이겨낼 수 있을 거라는 확신이 생겼다”고 했다.

또 ”앞으로도 실망시켜드리지 않고 건강한 모습으로 잘 살아가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여러분들도 행복한 일들만 가득하시기를 진심으로 기도하겠다”고 적었다.

이로써 전진은 에릭에 이어 신화 두 번째 유부남이 된다.

신화 공식 SNS도 전진의 손편지를 공유하며 ”항상 건강하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으로 늘 우리를 기쁘게 해주었던 신화의 전진이 평생 꿈꿔왔던 행복한 가정을 이루게 되었다”고 축하했다.

그러면서 ”늘 큰힘이 되어준 신화창조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팬들을 향한 감사의 뜻을 전하기도 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