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11일 16시 58분 KST

샤이니 "데뷔 10주년, 실감 안 나지만 자부심 있어…아직 갈 길이 멀다"

네 멤버가 소회를 밝혔다.

샤이니가 데뷔 10주년 소감을 밝혔다.

샤이니는 11일 오후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정규 6집 두 번째 앨범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 에피소드2(The Story Of Light EP.2)’ 음감회를 열었다.

샤이니는 정규 6집 두 번째 앨범 타이틀곡 ‘아이 원트 유(I Want You)‘로 트리플 타이틀 릴레이 활동을 이어간다. 샤이니는 첫 번째 앨범 ‘데리러 가‘에 이어 ‘아이 원트 유‘로 활동을 이어가고, 공개를 앞둔 마지막 앨범 타이틀곡 ‘네가 남겨둔 말’로 연이은 릴레이 활동에 정점을 찍을 예정.

OSEN

특히 올해는 샤이니가 10주년을 맞는 해로 남다른 의미를 가진다. 샤이니는 10주년을 맞아 트리플 타이틀 릴레이 활동으로 빛나는 샤이니의 독보적 클래스를 증명할 전망이다.

온유는 ”쉴 새 없이 달려오긴 했는데 10주년을 느끼지는 못했던 것 같다. 많은 분들이 축하해 주실 때 10년이라는 걸 불쑥 느끼는 것 같다. 지금까지 멤버들끼리 잘 쌓아왔고, 함께 한 시간들이 값지게 남아 있는 것 같다. 앞으로 샤이니로서, 또 개개인으로서 열심히 활동할테니 많이 기대해 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민호는 ”우리가 10년이 됐다는 걸 요즘 들어 많이 듣게 되는 것 같다. 팬분들도 축하해 주시고, 주위에 10주년을 넘기신 선배님들이 축하한다, 지나고 나니까 너무 축하할 일이더라고 많이 축하해주신다. 이제서야 실감이 나는 것 같다”며 ”이제 10년이 됐다고 생각한다. 아직 갈길이 멀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다양한 샤이니의 색을 보여드리면서 대중, 그리고 팬분들과 가까이 다가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태민은 “10년이라는 걸 돌이켜봤을 때 자부심이다. 제 인생의 반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오랜 시간을 샤이니로 보냈다. 우리의 관계가 말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끈끈해졌다. 이런 유대감들을 사람들 앞에서 자랑스럽게 보여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키는 ”타이틀곡이 3개인만큼 샤이니가 여기에 있고, 열심히 활동하고 있고, 잘 지내고 있다, 저희의 모습 그대로 잘 버티고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 에피소드2에서도 그런 모습을 많이 보실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샤이니는 오는 14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15일 KBS 2TV ‘뮤직뱅크‘, 16일 MBC ‘쇼! 음악중심‘, 17일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두 번째 타이틀곡 ‘아이 원트 유’의 무대를 선보이며 트리플 타이틀 릴레이 활동을 이어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