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02일 15시 45분 KST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이 신종 코로나 사태와 관련해 "국민 여러분께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사죄의 뜻으로 큰 절을 두 번 한 이만희 총회장

KBS
이만희 총회장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와 관련해 ”신천지 대표로서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말씀 드린다”고 2일 밝혔다.

이만희 총회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고의적인 것은 아니지만 많은 감염자가 나왔다”며 ”국민 여러분께 사죄를 고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힘 닫는 데까지 최선을 다해서 정부에 인적, 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이 총회장은 이날 사과를 하면서 큰 절을 두 차례 하기도 했다.

이 총회장이 코로나19와 관련해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이 총회장은 신도들에게 특별 편지를 보내며 근황을 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