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2월 31일 23시 03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12월 31일 23시 04분 KST

'펜트하우스' 박은석이 SBS 연기대상에서 조연상을 수상했다

'펜트하우스'는 시청률 20%를 돌파했다.

SBS
배우 박은석이 조연상을 수상했다.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로건 리, 박은석이 조연상을 거머쥐었다.

SBS는 31일 오후 9시부터 ’2020 SBS 연기대상’을 생방송으로 진행했다.

박은석은 수상 소감에서 ”‘펜트하우스’라는 어마어마한 세계관과 대본을 설계해주신 김순옥 작가님, 설계도를 가지고 공장을 운영해주신 주동민 감독님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에 있는 가족들을 향해서도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상을 처음 받는 거라 너무 떨린다. 부모님에게 감사하다. 미국에서 보고 계실 텐데 드디어 엄마, 아빠가 자랑스러워 할 순간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남자 조연상은 박은석과 함께 ‘낭만닥터 김사부2’의 김주헌이 받았다.

박은석에게 생애 첫 상을 안긴 드라마 ‘펜트하우스‘는 ‘아내의 유혹‘, ‘왔다 장보리‘ 등 쓰는 것마다 대박을 터뜨린 김순옥 작가가 집필을 맡아 주목받았다. 최근 시청률 20%를 돌파한 ‘펜트하우스’는 다음 달 5일 시즌1을 마치고, 같은 달 29일 시즌2로 돌아올 예정이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