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타일
2018년 05월 13일 16시 42분 KST

2018 해운대 모래축제엔 '아이언맨'이 뜬다

2018 해운대모래축제가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해운대해수욕장 백사장 일대에서 ‘히어로, 모래로 만나다’를 주제로 펼쳐진다. 해운대 모래축제는 국내 유일의 모래를 소재로 한 친환경 축제로, 올해 14번째를 맞는다. 

해운대모래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세계모래작품전‘에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중국, 일본, 대만, 싱가포르 등 6개국 11명의 세계 유명 모래작가들이 참여했다. 종대왕, 이순신 장군, 어머니, 아이언맨 등 위대한 영웅을 모래작품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특히 ‘반지의 제왕’은 가로 30m, 세로 6m크기의 대형 3D 작품으로 재창조된다. 

시민 모래작품대회·모래 아티스트 경연대회·모래 위에서 썰매타기·모래 속 보물찾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해운대모래축제 측은 ”모래조각 뒷면에 행복키워드로 포토존 및 관람 데크길을 조성하여 그 어느 때보다 축제를 편안하고 안전하게 볼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