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1월 11일 15시 28분 KST

전체 근로자 중 내 연봉 순위를 알 수 있는 '연봉탐색기'가 공개됐다

'연봉탐색기'는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서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다.

자신의 연봉 순위를 확인할 수 있는 ‘연봉탐색기’가 종일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올라 있다.

한국납세자연맹

한국납세자연맹은 2016년 기준으로 1년간 만기 근속한 근로자 1115만명 중 자신의 연봉순위를 알려주는 ‘연봉탐색기 2019’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연맹이 지난 2017년 공개한 연봉탐색기의 2019년판이다. 

올해 연봉탐색기는 2017년 국정감사 당시 김승희 의원이 국민보험공단으로부터 받은 통계자료를 재가공해 구축한 것이다. 

‘연봉탐색기 2019’에서는 연봉순위를 비롯해 실수령액, 카드공제를 최대로 받기 위한 지출액, 연봉에서 빠져나가는 공제 금액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연봉이 100만원 인상되었을 때 나의 몫, 의료비최고한도를 받기 위한 지출액 등도 알려준다.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이날 ”정부나 각종 기관에서 발표하는 근로실태조사 등 연봉 정보는 연도 중 입사, 퇴사자가 포함되어 있어 연봉정보에 왜곡이 있다”라며 ”‘연봉탐색기 2019’는 좀 더 객관적인 연봉 정보로 납세자권리 의식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연봉탐색기 2019’는 오픈 이후 접속자가 몰려 서비스가 마비된 상태다. 접속은 이곳에서 할 수 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