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
2018년 07월 03일 14시 59분 KST

해군 장성이 부하 군인 성폭행 시도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해군은 A 준장을 보직해임했으며,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경남 진해에서 근무하는 한 해군 장성이 부하 군인을 성폭행하려고 한 혐의로 3일 긴급체포됐다.

해군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A 준장이 지난달 27일 과거 함께 근무했던 여성 군인 B씨와 음주를 한 뒤 성폭행을 시도한 사실이 밝혀졌다”며 ”새벽에 긴급체포했고 해군본부 헌병대에서 수사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데일리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B씨가 소속된 부대의 양성평등담당관 상담 과정을 통해 파악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군은 A 준장을 보직해임했으며, 4일 군인 등 준강간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