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2월 26일 09시 45분 KST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 처분' 가수 로이킴이 직접 심경을 밝혔다

지난해 정보통신망법 음란물 유포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음란물 유포 혐의로 조사 받은 가수 로이킴이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뒤 직접 심경을 밝혔다. 

뉴스1
로이킴

로이킴은 25일 자신의 팬카페에 남긴 장문의 글을 통해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먼저 ”오늘의 소식을 전해드리기까지 기다려주신 여러분께, 지금 인사를 감히 해도 될지 모르겠다”라면서도 ”진심으로 죄송하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어 글을 쓴다”라고 운을 떼었다.

그는 “2016년 당시 떠돌던 루머의 사진이 합성사진임을 해명해놓은 블로그 포스트를 포털사이트 검색을 통해 발견하고 스크린 캡처하여 루머가 사실이 아니라는 문자 내용과 함께 지인들과 하나의 취미로 모인 대화방에 해당 이미지를 전송했다”라며 ”그 의도와 내용과는 관계없이 그러한 사진을 공유한 행동 자체가 잘못임을 이번 일로 깨닫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고 털어놓았다.

로이킴은 지난해 상대방의 동의를 받지 않고 촬영한 영상물을 유포한 혐의(정보통신망법 음란물 유포)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소속사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로이킴이 해당 사건에 대해 최종적으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라며 ”이 행위가 의도와는 상관없이 음란물 유포죄가 성립될 수 있다는 것을 인지하지 못해 경솔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 로이킴은 깊이 후회하며 반성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다만 로이킴이 이 편지에서 언급한 ”지인들과 하나의 취미로 모인 대화방”은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으로 불린 카카오톡 대화방이 아닌 ”별도의 대화방”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저의 무지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상처를 남기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끝까지 믿고 기다려주신 마음들 다시는 실망시키는 일 없도록 여러분이 응원하고 사랑하고 깊이 봐주셨던 로이킴의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한 걸음 한 걸음 무거운 책임감과 신중한 마음가짐으로 걸어가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로이킴의 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로이킴입니다. 오늘의 소식을 전해드리기까지 기다려주신 여러분들께, 지금 인사를 감히 해도 될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진심으로 죄송하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어 글을 써봅니다.

얼마 전 조사 결과를 받았습니다. 여러분께 제일 먼저 소식을 전해드리려 했는데, 그 내용들이 방송을 통해서 먼저 전해지게 돼 너무나도 죄송합니다.

먼저, 저는 2016년 당시 떠돌던 루머의 사진이 합성사진임을 해명해놓은 블로그 포스트를 포털사이트 검색을 통해 발견하고, 그대로 핸드폰으로 스크린 캡처하여, 루머가 사실이 아니라는 문자 내용과 함께, 지인들과 하나의 취미로 모인 대화방에 해당 이미지를 전송했습니다. 그 의도와 내용과는 관계없이, 그러한 사진을 공유한 행동 자체가 잘못임을 이번 일로 깨닫고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저의 무지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상처를 남기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정신없이 흘러가는 시간 동안, 여러분께 어떤 말씀을 어떻게 드려야 할지 고민했고, 끊임없이 커져가는 이야기들을 보고 들으며 많이 두려운 날들을 지내왔습니다. 다만 그 시간 들을 보내며 저는 겸허히 저 자신을 되돌아보고, 한없이 부족했던 제게 주셨던 것들과 받은 사랑이 얼마나 소중하고 과분한 것이었는지 다시금 깨닫게 되었습니다.

긴 시간 변함없는 응원과 사랑 보내주신 여러분들께 말로 표현하지 못할 만큼 죄송하고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끝까지 믿고 기다려주신 마음들 다시는 실망시키는 일 없도록, 여러분이 응원하고 사랑하고 깊이 봐주셨던 로이킴의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한 걸음 한 걸음 무거운 책임감과 신중한 마음가짐으로 걸어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로이킴 올림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