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립보행하는 로봇에 이어 달리는 로봇까지 나왔다

장애물도 넘는다.

보스턴다이내믹스의 ‘미친 과학자‘들로 인해 우리는 ‘로봇들의 반란’에 한 걸음 더 가까워졌다.

처음에는 전력 질주하는 네발 로봇을 개발하더니, 얼마 지나지 않아 장애물 코스를 무사히 지나는 데 이어 공중제비까지 도는 로봇을 소개했다. 그랬던 그들이 이번에는 달릴 줄 아는 휴머노이드 로봇을 내놨다.

보스턴다이내믹스의 목표는 꽤 숭고하다.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로봇을 개발하고 싶었다는 것이다. 그중에는 수색구조에 투입되고, 전투에 나선 군인들을 도우며, 사람들이 하기에는 너무 위험한 일들을 대신할 로봇 등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보스턴다이내믹스가 지금까지 공개한 로봇들은 이곳에서 볼 수 있다.

허프포스트US의 ‘Boston Dynamics Has Created A Running Robot, And It’s Coming For You’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