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19일 17시 06분 KST

안무가 아이키가 "환불원정대 안무 에어로빅 같다"는 댓글에 답했다

아이키는 지미유(유재석)와의 인연으로 환불원정대 안무를 맡았다.

MBC
MBC '놀면 뭐하니?' 가수 화사와 안무가 아이키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그룹 환불원정대가 첫 무대를 선보인 가운데 이들의 춤을 구성한 안무가 아이키에게 혹평이 쏟아지고 있다.

가수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로 구성된 환불원정대는 17일 MBC ‘쇼! 음악 중심‘에서 ‘돈 터치 미’(Don’t touch me)로 데뷔했다. 같은 날 ‘놀면 뭐하니?’에서는 데뷔 무대를 준비하는 환불원정대의 모습도 전파를 탔다.

이날 공개된 환불원정대의 데뷔 무대는 합격점을 받은 모양새지만, 안무와 의상에 불만을 표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았다. 특히 ”가사를 그대로 따 온 1차원적 안무”, ”너무 단순하다”는 등의 지적이 나왔다.

아이키의 개인 인스타그램을 찾아가 악성 댓글을 다는 네티즌들도 등장했다. 이 중 한 네티즌은 아이키에게 ”환불원정대 안무 그게 최선이었나. 세상에 너무 촌스러워서 보다가 다 놀람. 그 네명을 모아두고 어떻게 그런 에어로빅을”이라는 댓글을 적었다.

이에 아이키는 ”언니들과 짧지만 함께 힘들게 맞춰낸 결과물”이라며 ”개인 취향이 아닐 수 있다. 근데 말은 좀 조심하시길”이라며 직접 불편함을 드러냈다.

우여곡절 끝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친 환불원정대의 음원 수익은 전부 기부될 예정이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