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15일 15시 49분 KST

'프로듀스48'이 오늘(15일) 마침내 막을 올린다

이전 시즌과 다른 점이 있다.

한일 합작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젝트 ‘프로듀스48’이 오늘(15일) 마침내 베일을 벗는다. 

Mnet

Mnet ‘프로듀스48’은 ‘프로듀스 101’과 일본의 AKB48 시스템을 결합한 프로그램으로, ‘프로듀스101’의 세 번째 시즌이다. 한국과 일본에서 각각 48명의 연습생이 걸그룹 데뷔를 위해 경쟁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이들 중 12명이 국적과 상관없이 선발된다. 국민 프로듀서 역할은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맡았다. 또한, 이홍기, 소유, 치타, 배윤정 등이 트레이너로 참여한다. 

연습생 96명은 지난달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단체곡 ‘내꺼야(Pick Me)’의 첫 무대를 선보인 바 있다. 일본 센터 자리는 미야와키 사쿠라, 한국 센터는 애프터스쿨 이가은이 차지했다. 

‘프로듀스 48’은 첫 방송 전부터 잡음이 일었다. AKB48 일부 멤버들이 우익 논란에 휩싸인 만큼 ‘프로듀스 48’ 역시 정치색을 띠는 것이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는가 하면, 일본 연습생 네 명이 중도 하차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이에 ‘프로듀스 48’ 제작진은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며 중도 하차 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혔고, 우익 논란에 대해서는 ”논란이 되는 부분을 확인해본 결과, 정치적 이념과 전혀 상관없는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번 시즌은 지난 시즌과 큰 차이가 있다. 기존 11명이었던 데뷔조는 12명으로 늘어났으며, 활동 기간도 2년 6개월로 길어졌다. 또한, 방송은 한국과 일본에서 동시 방영되지만, 투표는 한국에서만 할 수 있다. 선발 방식은 이전 시즌과 비슷할 것으로 전해졌다. 

Mnet

참가자들의 이야기는 15일 오후 11시 Mnet에서 방송되는 ‘프로듀스4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녁 6시에는 첫 방송을 앞두고 ‘프로듀스48 프롤로그’가 방송되며, 지원자들의 첫 미팅 영상 등이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