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2년 03월 04일 11시 46분 KST

'배우자 동행 없이 나 홀로' 이재명과 윤석열이 '제 20대 대통령 선거' 사전 투표 마쳤고 이전과는 확연히 다른 점이 있다

이재명은 서울 광화문서, 윤석열은 부산서 투표를 마쳤다.

뉴스1
이재명 / 문재인-김정숙 / 윤석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제 20대 대통령선거’ 사전 투표일 첫날인 4일 사전 투표를 마쳤다. 

이재명과 윤석열 대선 후보의 사전 투표 현장 사진이 공개됐는데, 여기엔 이전과는 확연히 다른 점이 있다. 두 후보 모두 배우자 동행 없이 ‘나 홀로 투표’를 진행한 것. 

이른바 ‘배우자 리스크’로 불리며 공식 선거운동 기간 내내 수면 아래 있던 이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씨와 윤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는 투표장에 동행하지 않았다. 이들은 별도의 비공개 일정으로 투표권을 행사한다는 방침이 전해졌는데, 배우자가 대선 후보와 함께 투표하지 않는 상황은 전례가 없는 일이라 시선이 모아졌다. 

뉴스1
2022년 3월 4일 오전 9시 부산에서 '제 20대 대통령 선거' 사전 투표 마친 윤석열 후보.
뉴스1
윤석열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 

윤석열은 이날 부산 남구청에 마련된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했다. 이후 윤 후보는 부산 유엔기념공원을 방문, 참배한 뒤 “국민 여러분께서 이 정권을 교체하고 새로운 희망을 찾기 위해서는 사전투표를 반드시 해야 한다”며 “많은 분이 사전투표에 참여해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그는 투표 장소를 부산으로 고른 것에 대해 “대연동에 있는 남구청 투표소는 제가 20여 년 전에 부산에 근무할 때 살던 동네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뉴스1
2022년 3월 4일 오전 10시 서울 광화문에서 '제 20대 대통령 선거' 사전 투표 마친 이재명 후보.
뉴스1
이재명 후보와 그의 배우자 김혜경씨.

또한 이재명은 서울 광화문에서 사전 투표했다. 이 후보가 사전투표 장소로 서울을 고른 것엔 서울이 이번 대선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지역이기에 서울 민심을 잡고 승리하겠다는 의지가 깔려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는 전날 서울 영등포구 집중 유세에서 “초박빙이라고 하고 10표 차이로 결정 날지 모른다고 한다”며 “내일부터 사전투표가 시작되는데 행동하지 않은 양심은 악의 편이란 심정으로 담벼락에 대고 고함이라도 치는 심정으로 실천하자”고 말했다.

뉴스1
2022년 3월 4일 오전 7시 서울 혜화동에서 '제 20대 대통령 선거' 사전 투표 마친 심상정 후보와 그의 가족.
뉴스1
2017년 '제 19대 대통령 선거' 당시 나란히 투표 마치고 나오는 문재인-김정숙(위), 2022년 3월 4일 '제 20대 대통령 선거' 사전 투표 마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아래) 

반면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4일 오전 7시 서울 종로구 혜화동 주민센터에서 배우자 이승배씨, 자녀 이우균씨, 서울 종로 보궐선거에 출마한 배복주 후보와 함께 사전 투표에 나섰다. 

한편 이 후보 부인 김혜경씨는 경기도 공무원 사적 심부름 의혹과 법인카드 유용 의혹 등을 받고 있다. 또한 윤 후보 부인 김건희씨는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연루 의혹과 허위 경력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황남경 기자: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