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8년 07월 23일 13시 59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7월 24일 09시 50분 KST

민주당이 애도 논평을 홈페이지 첫 화면에 띄워 노회찬 의원을 기렸다

대변인 논평을 냈다.

뉴스1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사망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어떤 말로도 형언할 수 없을 정도로 슬프고 충격적인 일”이라며 애도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23일 오전 ‘진보정치의 상징, 고 노회찬 의원의 명복을 빈다’는 논평을 내어 “노 의원은 우리나라 진보정치의 상징으로서 정치인이기 이전에 시대정신을 꿰뚫는 탁월한 정세분석가이자 촌철살인의 대가였다”고 돌이켰다.

이어 그는 “노 의원은 척박했던 90년대 초부터 진보 정치의 희망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던 진보정당 역사의 산 증인이었고, 뛰어난 대중성을 바탕으로 많은 국민의 사랑을 받아왔다”고 기렸다.

백 대변인은 “노 의원이 지향했던 진보와 민주주의 가치들은 후배 정치인들이 그 뜻을 이어받을 것”이라고 다짐했다. 끝으로 “고인의 명복을 진심으로 빌며, 유가족에게도 마음 깊이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인터넷 홈페이지 맨 앞면에 이 논평을 띄워 노 의원을 추모했다. 

본인이나 주변 사람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경우 다음 전화번호로 24시간 전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자살예방핫라인 1577-0199 / 희망의 전화 129 / 생명의 전화 1588-9191 / 청소년 전화 1388) 생명의 친구들 홈페이지(클릭)에서 우울 및 스트레스 척도를 자가진단 해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