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총선거
2020년 04월 14일 15시 20분 KST

나경원이 생각하는 '민주당이 가장 무서워하는 사람'으로 자신을 꼽은 이유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한 이수진 전 부장판사와 맞붙는 나경원 후보

뉴스1
나경원 의원

서울 동작을에 출마하는 나경원 미래통합당 후보가 “민주당이 나경원 죽이기에 나섰다”고 주장했다.

나경원 후보는 14일 페이스북을 통해 “공영방송 MBC의 허위사실 편파방송, 유튜브에 가짜뉴스 확산. 그들이 왜 나경원 죽이기에 나섰을까요? 저 나경원이 가장 그들에게 아픈 사람, 무서운 사람이기 때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나 후보는 이어 “지금의 민주당은 과거의 민주당과 다르다. 김대중의 서민, 노무현의 원칙, 김근태의 민주도 없다. 지금 민주당은 586 핵심 운동권 세력이 만든 자유가 삭제된 대한민국을 만들려 한다”고 말했다.

나 후보는 이어 “지금 문재인 정권을 제대로 견제해서 우리 대한민국 미래를 만들 수 있는 사람!, 그리고 미래통합당 개혁을 할 수 있는 사람! 저 나경원이라고 감히 말씀드린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나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한 이수진 전 부장판사와 맞붙는다. 두 사람의 대결은 여성 판사 출신 간의 승부라는 점에서도 눈길을 끌고 있는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