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이순신 공원에 반려견 전용 소변기가 설치됐다

이순신 공원 산책로에 있다.
경남 통영시 정량동 이순신 공원에 설치된 반려견 소변기
경남 통영시 정량동 이순신 공원에 설치된 반려견 소변기

경남 통영시 이순신 공원 산책로에 강아지 전용 소변기가 설치되어 눈길을 끌고 있다.

통영시는 10일 “이순신 공원을 찾는 반려견 동반 방문객이 많아져, 산책로 네 곳에 반려견 전용 소변기를 시범 설치했다”고 밝혔다.

반려견 소변기는 산책로 길가에 1m 높이의 철제 기둥 형태로 되어 있다. 반려견이 소변을 볼 때 튀지 않도록 코팅망으로 둘러싸인 구멍이 기둥을 둘레로 여러 개 뚫려 있다. 소변기 바닥 주변에는 자갈이 깔려 있으며, 친환경 코팅망으로 된 정화 장치를 갖추어 악취를 제거하도록 설계했다고 통영시는 밝혔다. 보호자와 함께 길을 가던 반려견이 산책로 옆에 있는 소변기에 일을 볼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경남 통영시 정량동 이순신 공원에 설치된 반려견 소변기
경남 통영시 정량동 이순신 공원에 설치된 반려견 소변기

통영시는 지난해 경남도에서 처음으로 반려동물 전담팀을 신설했고, 올해 3월에 통영시내 공원 6곳에 반려견 배변 봉투함을 설치한 바 있다.

통영시 관계자는 “이번 이순신 공원에 시범 설치된 반려견 전용 소변기의 시민들의 반응을 본 뒤, 시내 주요 공원에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