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18일 21시 26분 KST

박수홍이 "요즘 나만 보면 왜 안아주는지 모르겠지만 고맙다"라고 홈쇼핑 채널을 통해 털어놨다

박수홍이 최근 심경을 전했다.

CJ O SHOPPING
박수홍

박수홍이 ”요즘 나만 보면 왜 안아주는지 모르겠지만 고맙다”라고 홈쇼핑 채널을 통해 밝혔다.

박수홍은 18일 오후 방송된 CJ오쇼핑 채널에서 앰플을 판매했다. 그는 제품을 직접 써본 후기를 전달하며 판매에 나섰다.

특히 박수홍은 ”요즘 나만 보면 왜 안아주는지 모르겠다. 그 전에는 한 번도 안 그랬다. 그래서 나도 모르게 ‘고마워’라고 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불거진 친형 횡령 논란이 떠오르는 대목이었다.

박수홍은 쇼호스트 심스라의 ”홈쇼핑에 임하기 전의 태도가 어떤가요”라는 질문에 ”진심을 이야기 하면 그게 전달된다”고 답하기도 했다. 진지한 자세로 판매에 임한 박수홍은 차분히 판매 방송을 마쳤다.

앞서 박수홍은 방송된 홈앤쇼핑 생방송에 출연해 자신의 이름을 내 건 갈비탕을 홍보하기도 했다. 갈비탕을 판매하며 ”열심히 살겠다”라고 말하는 등 대중들의 시선을 의식한 모습이었다. 1만 개 이상의 갈비탕은 완판되었다.

한편 지난달 26일 박수홍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검은 고양이 다홍’에 올라온 한 누리꾼의 댓글 폭로로 박수홍 친형 부부의 횡령 의혹이 불거졌다. 박수홍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는 지난 5일 오후 박수홍의 친형 부부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횡령) 혐의로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제현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