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19일 11시 14분 KST

박명수 딸 민서가 예원학교 한국무용과에 합격했다

”우리 민서 합격 너무너무 축하해” - 박명수 아내 한수민

세종문화회관 '힘콘'
서울시무용단 창작 무용극 '놋(N.O.T)' 공연

방송인 박명수의 딸 민서 양이 피아니스트 조성진, 성악가 임형주 등을 배출한 예원학교에 합격했다.

박명수의 아내 한수민은 18일 인스타그램에 ”우리 민서 합격 너무너무 축하해”라며 딸의 예원학교 합격 통보 화면을 올렸다.

이어 ”너무 고생 많으셨던 원장님과 6학년 친구들 모두 너무 축하드려요. 그동안 고생 많았던 우리 여보 고마워”라고도 적었다.

예원학교는 예술계 저명인사들을 배출해 ‘엘리트 코스’로 손꼽히는 예술 중학교다. 2008년생인 민서 양은 내년 예원학교 입학을 앞두고 있다.

앞서 박명수는 2018년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딸이 4학년인데 한국무용을 열심히 하고 있다”면서 ”초등학생이지만 콩쿨을 앞두고 밥도 먹지 않고 밤을 새며 열심히 노력하더라”고 언급했다.

4월에는 민서 양이 참여한 서울시무용단의 창작 무용극 ‘놋(N.O.T)’의 홍보글을 올리기도 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