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20일 15시 12분 KST

박미선이 3중 추돌사고를 당했다

퇴원 후 자택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

방송인 박미선이 19일 밤 추돌사고를 당했다. 

뉴스1

스포츠경향은 박미선이 이날 자유로 이산포IC 대화역 사거리 진입 방면에서 신호대기 중 뒤에 있던 차량에 들이받혔다고 단독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박미선이 운전하던 차량은 사고가 난 3대 중 가운데 있었다. 

가해 차량은 앞서 음주운전 차량으로 알려졌으나, 운전자의 휴대폰 사용으로 인한 전방주시태만이 사고 발단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YTN star에 따르면 박미선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사고 당시 현장 견인기사로부터 음주 차량으로 전해 들어 그렇게 알렸으나, 조사 결과 가해 차량의 운전자가 휴대폰을 보는 바람에 일어난 사고라고 한다”고 전했다. 

박미선은 사고 발생 후 고양시 한 대형병원으로 이송됐고, 현재는 퇴원 후 자택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는 박미선의 부상 정도가 심각하지 않으나 ”후유증 등 다른 문제도 있을 수 있어 꾸준히 건강을 체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현재 출연 중인 연극 ‘홈쇼핑 주식회사’도 예정대로 소화할 계획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