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7월 22일 14시 48분 KST

'형아가 된 건후' 박주호와 건나블리가 셋째와 함께 '슈돌'에 컴백한다

슈돌에서 셋째 진우를 최초 공개하는 박주호.

박주호 가족이 셋째와 함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컴백한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측은 22일 ”박주호가 최근 ‘슈돌’ 재합류를 확정 짓고, 첫 촬영 일정을 조율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번 재합류는 박주호 부부가 지난 1월 셋째 출산을 위해 잠시 스위스로 떠난 후 약 6개월 만이다.

KBS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무엇보다 이번 방송에서 박주호의 셋째 아들 진우의 모습이 최초로 공개되는 점에서 박주호의 컴백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와 관련해 ‘슈돌’ 강봉규 CP는 ”아직 첫 촬영 전이기 때문에 성장한 나은이와 건후를 만나본 적은 없다. 진우를 사진으로 보기는 했다”며 ”형아가 된 건후는 처음이기에 시청자 분들도 그렇지만, 제작진도 많이 기대하고 있다”고 오센에 말하기도 했다. 

앞서 박주호는 2018년 8월부터 ‘슈돌’에서 딸 나은과 아들 건후와의 일상을 공개하며 1년 5개월 동안 프로그램의 인기를 견인해 왔다. 하지만 지난 1월 셋째를 얻으면서 프로그램에서 잠시 하차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