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28일 16시 22분 KST

배우 박해미가 뮤지컬 무대로 복귀한다

남편 황민씨가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낸 뒤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남편 황민이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낸 뒤 활동을 잠정 중단했던 배우 박해미가 뮤지컬 무대로 돌아온다. 

뉴스1

뮤지컬 ‘오!캐롤’ 제작사 쇼미디어그룹은 28일 박해미가 오는 10월 3일 공연부터 에스더 역으로 다시 무대에 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작사는 이날 ”향후 일정과 거취에 대해서 배우의 결정을 존중하여 신중하게 논의한바, 10월 3일 공연을 통해 뮤지컬 ‘오!캐롤’의 에스더 역으로 복귀하는 것으로 확정지었다”고 설명했다. 

박해미 남편 황민은 지난 8월 27일 밤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갓길에 있던 화물차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배우 유대성을 비롯한 동승자 2명이 숨졌고, 황민 본인을 포함한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황민은 지난달 경찰 조사에서 음주와 과속에 대해 모두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해미는 제작사를 통해 ”사고로 상처 입은 분들에게 아직 도의적 책임은 다하지 못했지만, 절대 잊지 않았고 당연히 책임질 것이며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죄송한 말씀을 전한다”며 ”주변 정리가 끝나지 않았지만 잠정적으로 활동을 중단하게 되면서 저로 인해 아끼는 또 다른 사람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다시 무대에 서기로 고심 끝에 결정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견뎌야 할 무게감을 안고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반드시 다시 일어설 것이고 기다려주신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 제작진들, 그리고 관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뮤지컬 ‘오!캐롤’ 제작사의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뮤지컬 ‘오!캐롤’ 제작사 ㈜쇼미디어그룹입니다.

지난달 27일 뮤지컬 ‘오!캐롤’에 에스더 역으로 출연 중이었던 박해미 배우는 남편 황민 씨의 교통사고 후 모든 공식 활동을 중단한 상황이 되었고, 본인이 아끼던 제자들의 사고결과에 대한 도의적 책임뿐 아니라 배우 본인의 정신적 충격도 너무나 컸기에 본 제작사에서는 박해미 배우가 심신을 회복하고 마음을 추스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고자 했습니다.

이에 본 공연에 출연하는 동료 배우들의 스케줄 조정 등 박해미 배우의 빈자리는 컸으나 모든 배우와 스태프가 함께 의기투합하여 공연을 진행해왔습니다.

그리고 향후 일정과 거취에 대해서 배우의 결정을 존중하여 신중하게 논의한바, 10월 3일 공연으로 뮤지컬 ‘오!캐롤’의 에스더 역으로 복귀하는 것으로 확정 지었습니다.

박해미 배우는 본 제작사를 통해 “사고로 상처 입은 분들에게 아직 도의적 책임은 다하지 못했지만, 절대 잊지 않았고 당연히 책임질 것이며,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죄송한 말씀을 전한다. 또한 주변 정리가 끝나지 않았지만 잠정적으로 활동을 중단하게 되면서 저로 인해 아끼는 또 다른 사람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다시 무대에 서기로 고심 끝에 결정했다. 제가 견뎌야 할 무게감을 안고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반드시 다시 일어설 것이고, 많은 응원 속에서 기다려 주신 동료 배우들과 스탭, 제작진들 그리고 관객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고 소감을 전해왔습니다.

​새로운 출발점이 선 박해미 배우에게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