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8월 30일 17시 43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8월 30일 17시 49분 KST

[영상] 나무 베는 사람 → 왕자님, 가수 박재정을 몰랐던 이들이 박재정 노래를 듣고 나서 감동을 받았다

인지도 굴욕에도 박재정은 타격감 제로의 모습.

유튜브 '키즐'
가수 박재정에게 한 아이는 "나무 베는 사람 같다"라고 말했다.

″나무 베는 사람 같아요”

가수 박재정을 몰라본 어린아이가 추측한 박재정의 직업은 ‘나무꾼’이었다.

지난 20일 유튜브 ‘키즐 kizzle’은 박재정을 잘 모르는 사람들에게 박재정이 노래를 불러주는 콘셉트의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2013년 ‘슈퍼스타K’ 시즌5에서 우승한 박재정을 모르는 사람들은 꽤 많았다. 누군가는 최근 출연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박재정을 처음 봤다고 말했고, 어떤 사람은 박재정을 배우라고 추측하기도 했다.

박재정으로서는 기분이 나쁠 만도 할 상황이었지만, 박재정은 아무렇지 않아 했다. 박재정은 ”데뷔한 지 8년 된 가수 박재정”이라고 담담히 자신을 소개했다.

그리고 박재정은 그리워하는 존재들을 품고 살아가는 이들에게 자신의 곡 ‘취미‘를 불러줬다. ‘취미’는 진심으로 사랑하는 그리워하는 것만이 유일한 취미가 돼 버린 사람의 이야기를 담은 노래다. 박재정의 노래가 끝나자 박재정을 잘 몰랐던 사람들은 박재정에게 푹 빠진 모습이었다.

유튜브 '키즐'
박재정에게 푹 빠져버린 어린아이.
유튜브 '키즐'
그런 아이가 너무 귀여운 박재정.
유튜브 '키즐'
박재정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는 아이.

박재정에게 ”나무 베는 사람” 같다고 하던 어린아이는 박재정에게 ”왕자님 같아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아이의 순수한 모습에 박재정은 흐뭇하게 웃어 보였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