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하의 날씨에도 아이스 커피를 자랑스럽게 들고 다니는 사람들에게 : '얼죽아' 필수 빵 그릇 장갑이 등장했다

패션+기능+무제한 아이스 커피 = 🍞
파네라 빵(Panera Bread) 회사가 제작한 빵 그릇 모양의 장갑
파네라 빵(Panera Bread) 회사가 제작한 빵 그릇 모양의 장갑

‘얼어 죽어도 아이스 음료’를 먹는 사람들을 위한 ‘빵 장갑’이 등장했다.

빵과 커피를 파는 미국 체인점 ‘파네라 브레드’(panera bread)는 지난 26일 트위터에 “영하의 날씨에도 아이스 커피를 자랑스럽게 들고 다니는 사람들에게 : 저희가 당신을 보호해 드리겠습니다”라며 빵 장갑(the new Iced & Toasty Bread Bowl Glove)을 공개했다.

파네라는 최근 18세 이상 고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조사에 따르면 미국 고객 78%가 겨울에도 아이스 커피를 마신다고 답했다. 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파네라는 갓 구운 빵 그릇 모양의 손난로를 제작했다.

이 장갑은 위에 아이스커피를 꽂을 수 있는 형태로 파네라 대표 메뉴 중 하나인 ‘브레드 볼’(bread bowl) 모양을 본떠서 만들었다.

쓸데없지만 사고 싶어지는 이 장갑은 얼마일까? 안타깝게도 살 수는 없다. 파네라는 이벤트에 참여한 450명을 선정해 한정판 장갑을 주기로 했다. 이마저도 현재는 마감됐다.

이쯤에서 드는 의문 한가지. 파네라는 판매하지도 않을 이 제품을 왜 만들었을까? 새로운 상품 홍보를 위해 만든 것도 아니다.

미국 월간 잡지 푸드 앤 와인(Food & Wine)에 파네라 관계자는 “우리는 조사를 통해 고객들이 몇 시부터 아이스커피를 얼마나 좋아하는지 알 수 있었다”며 “그래서 올겨울 그들의 손을 따뜻하게 할 재밌고 독특한 한정판 아이템을 만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모두가 좋아하는 대표 메뉴 ‘브레드 볼’ 보다 더 나은 디자인은 무엇일까 고민했다”고 밝혔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