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2월 17일 13시 40분 KST

올리브영이 업계 최초로 당일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

주문한 제품을 3시간 이내로 받아볼 수 있다.

올리브영이 화장품 업계 최초로 온라인몰 당일 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

올리브영

올리브영은 물류 브랜드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와 손을 잡고 화장품 당일 배송 서비스인 ‘오늘드림’을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오늘드림’은 오전 10시부터 저녁 8시 사이 올리브영 온라인몰과 모바일 앱을 통해 주문하면 제품을 3시간 이내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주문한 제품은 물류센터 대신 주소지 인근 매장에서 배송된다. 

올리브영

배송비는 거리와 상관없이 5천원이며, 3만원 이상 주문 시에는 2500원으로 할인된다. 다음달 9일까지는 오픈 기념으로 3만원 미만 주문 시에도 2,500원에 당일 배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오늘드림’ 서비스는 현재 서울 지역에 한해 운영되고 있으나 향후 부산, 광주 등 6대 광역시로 확대될 예정이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