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3일 08시 40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7월 23일 08시 49분 KST

”우리 회사에는 귀신이 살고 있다” 그룹 오마이걸 유아가 “귀신과 연관이 있다”며 소름 돋는 일화를 전했다

”굉장히 작은 여자 꼬마 아이였다"

MBC
MBC '심야괴담회' 방송 캡처

그룹 오마이걸 유아가 소름돋는 귀신 목격담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MBC ‘심야괴담회‘에서는 ‘침입자, 낯선자의 방문’ 특집으로 오마이걸 유아가 출연했다.

이날 MC 김숙은 유아를 향해 “오마이걸이라는 그룹이 노래로도 유명하지만 사실 이것으로도 굉장히 유명하다”며 “바로 귀신 목격담이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에 유아는 “우리 회사에는 귀신이 살고 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전 방배동 사옥에 단발 김숙 선배님의 현재 머리 스타일과 비슷한 단발머리 귀신이 있었다. 굉장히 작은 여자 꼬마 아이였다”며 “B1A4 선배님들도 이 아이를 목격했다 귀신이다. 연습실에 그 귀신이 늘 있었다”고 말했다.

MBC
MBC '심야괴담회' 방송 캡처

그러면서 “연습생 시절 어느 날, 멤버 미미가 연습실에서 연습을 하고 있었는데, 뒤쪽에 있는 문에서 팔이 나왔다고 하더라. 문은 모두 닫혀 있던 상태여서 너무 놀라 문을 열었는데 아무도 없었다고 했다”고 소름돋는 일화를 털어놨다.

MBC
MBC '심야괴담회' 방송 캡처

유아는 “이후 회사를 망원동으로 옮겼는데 그 귀신이 따라왔다”며 “귀신들이 이사를 할 때 따라오는 경우가 있다고 하더라. 같은 그룹 멤버인 승희가 귀신을 잘 보는데 단발 머리 귀신이 아직도 있다고 하더라. 로비, 3층, 5층 등 곳곳에서 마주쳤다고 했다. 너무 무서웠다. 저희가 귀신과 좀 연관이 있다”고 말해 모두를 섬뜩하게 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