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4월 02일 13시 32분 KST

네이버 모바일 웹이 3일부터 개편된다

모바일 앱과 비슷하게 변한

네이버가 모바일 웹을 전면 개편한다. 

네이버는 오는 3일부터 첫 화면에서 뉴스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를 제외하는 등 모바일 웹(m.naver.com)을 검색 중심으로 개편한다고 2일 밝혔다.

개편 후 첫 화면에는 검색창과 서비스 바로 가기가 가장 먼저 뜨게 된다.

네이버

기존 첫 화면에 있던 뉴스 목록과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는 화면을 오른쪽으로 넘기면 등장한다. 이 화면에서는 이용자가 구독한 언론사의 기사와 개인맞춤형 뉴스를 볼 수 있다. 화면을 왼쪽으로 넘기면 쇼핑과 네이버페이 서비스가 등장한다.

모바일 웹에서도 네이버 iOS 앱과 마찬가지로 기존 첫 화면과 현재 첫 화면 중 하나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네이버의 모바일 웹 개편은 2009년 이후 10년 만이다. 지난해 10월 모바일 첫 화면 개편안을 발표한 지 6개월 만에 이를 적용한 것이다.

네이버는 지난해 ‘드루킹 여론조작’ 사태 이후 뉴스 편집 논란이 벌어지자 첫 화면에서 뉴스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를 제외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