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31일 10시 11분 KST

남희석이 김구라 공개적으로 지적한 이유로 '라스 나갔다가 자존감 무너진 후배들'을 언급했다

김구라는 이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뉴스1
남희석과 김구라

방송인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공개적으로 지적한 이유가 후배들 때문이었다는 뉘앙스의 글을 올렸다.

남희석은 30일 페이스북에 ”‘돌연‘, ‘급작’ 아니다. 몇 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이다. 자료화면 찾아보면 안다. 반박 나오면 몇 가지 정리해서 올려 드리겠다. 공적 방송 일이기도 하고,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도 아니다”라며 앞서 쓴 김구라에 대한 글을 삭제한 이유 등을 설명했다.

또 ”논란이 되자 삭제됐다는 것은 오보다. 20분 정도 올라왔는데 모 작가님 걱정 때문에 논란 전에 지웠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콩트 코미디 하다가 떠서 라스 나갔는데 개망신 쪽 당하고 밤에 자존감 무너져 나 찾아온 후배들 봐서라도 그러면 안 되심. 약자들 챙기시길”이라고 말했다.

남희석 페이스북
남희석이 올린 글

 

앞서 남희석은 지난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라며 ”뭐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남희석은 이어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꼬집으며 ”그러다 보니 몇몇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김구라)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라고 비판했다.

남희석은 해당 글을 삭제했으나, 그의 발언은 순식간에 퍼졌다. 해당 글에 관심이 쏠리자 그는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 ”사연이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