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28일 09시 42분 KST

고지용 아내 허양임이 탈모 자가진단법과 예방법을 공개했다(영상)

고지용은 'M자 탈모' 현재진행형

jtbc

가정의학과 전문의 허양임이 남편 고지용의 탈모 사실과 함께 탈모 예방법을 소개했다.

27일 밤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가정의 달 특집 제 5탄 게스트인 고지용, 허양임 부부와 여에스더, 홍혜걸 부부가 출연했다.

허양임은 ”탈모가 진행되니까 남편에게 탈모약을 먹자고 했었다”라며 ”약은 탈모 초기에 먹어야 한다”, ”때를 놓치면 안 된다”고 조언했다.

이에, 고지용은 “M자 탈모가 진행되긴 했는데 저는 양반이다. 친구들 보면 장난 아니다”라며 반박했다.

jtbc

허양임은 ”진행되고 나면 치료가 잘 안 되니까 일찍 먹자고 제안한 것”이라 말했다. 여에스더도 고지용에게 ”(탈모약)드시라. 김풍 작가님도, 정말 드셔야 한다”고 거들었다. 허양임은 ”남들이 볼 때 치료를 시작하면 늦다”고 덧붙였다.

탈모약 복용에 대한 자세한 조언은 아래 영상에서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