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
2018년 03월 07일 01시 06분 KST

배우 C씨, PD수첩 인터뷰서 "김기덕과 조재현이 성폭행했다" (영상)

“김기덕 감독이 방으로 불러 성폭행했고, 조재현도 마찬가지입니다. 그 후에는 조재현씨 매니저가 치근덕거리기 시작하더군요.”

배우 3명이 MBC ‘PD수첩’과의 인터뷰를 통해 김기덕 감독의 성폭력을 고발하고 나섰다.

1. 배우 A씨는 “성희롱 발언은 김기덕 감독의 일상”이라며 하루는 김 감독이 여성 영화 관계자와 자신을 함께 호텔 방으로 데리고 가 세명이 하는 성관계를 요구했다고 주장한다.

2. 배우 B씨는 영화 촬영 전 김기덕 감독과 만났다가 ‘너의 몸을 (내가) 확인할 수 있냐’ 등 두 시간 넘게 성적 발언을 들은 뒤 자리를 빠져나왔고 그 후 영화계를 아예 떠나게 되었다고 주장한다. (B씨의 발언을 영상으로 보려면 여기를 클릭)

MBC

3. 배우 C씨는 영화 작업이 시작된 후 김기덕 감독이 자신을 방으로 불러 성폭행 했으며, 배우 조재현 역시 성폭행을 했다고 주장한다. 

MBC

한편, 김기덕 감독은 이번 폭로에 대해 PD수첩에 아래와 같이 입장을 전했다.

″첫 번째, 저는 영화감독이란 지위로 개인적 욕구를 채운 적이 없고 항상 그 점을 생각하며 영화를 찍었습니다.

두 번째, 여자에 대한 관심으로 상대의 마음을 얻기 위해 일방적인 감정으로 키스를 한 적은 있습니다. 이 점은 깊이 반성하며 용서를 구합니다. 그러나 동의 없이 그 이상의 행위를 한 적은 없습니다.

세 번째, 서로에 대한 호감으로 만나고 서로의 동의하에 육체적인 교감을 나눈 적은 있습니다. 이것 또한 가정을 가진 사람으로 매우 부끄럽게 생각하고 후회합니다.”

배우 조재현이 제작진과의 전화통화에서 밝힌 입장은 아래와 같다.

″(경찰) 조사가 들어가면 그때 제가 말씀을 드릴 부분인 것 같은데요. 사실을 근거로 하는 것도 있고, 그렇지 않은 것도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굉장히 패닉 상태입니다. 제가 죄인이 아니라는 게 아닙니다. 너무나 사실과 다른 것들, 왜곡돼서 들려오는 것들이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