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2022년 01월 03일 17시 33분 KST

"네가 왕족이라고?"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의 아들 아치가 다니는 어린이집에서는 아무도 그가 왕족 출신인 걸 신경 쓰지 않는다 (ft.디즈니)

이 어린이집에서는 특별한 수업이 있다.

Pool via Getty Images
메건 마클, 아치, 해리 왕자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은 2살 아들 아치를 미국 캘리포니아의 어린이집에 보내고 있다. 

이 어린이집에서는 특별한 수업이 있다. 아이들에게 ‘감정을 읽는 법‘과 ‘다른 이에게 친절하게 대하는 방법’이라는 수업이 따로 있다. 다른 부모에 따르면 아치와 함께 수업을 듣는 아이들은 아치가 영국 왕족이라는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다. 

HSH Alexi Lubomirski
해리 왕자, 메건 마클과 아이들

 

아치와 같이 수업을 듣는 아이의 한 부모는 더미러를 통해 ”모든 부모가 해리와 메건을 환영하고 있다. 부모들 간에 문제는 전혀 없다. 해리가 자주 아치를 직접 어린이집까지 데리고 다닌다. 좋은 아빠같다”고 말했다. 또 그는 아치는 다른 아이들 사이에서 평범하게 지내고 전혀 특별 혜택은 없다고 전했다. 

 

Samir Hussein via Getty Images
아치와 메건 마클

 

이 어린이집은 소규모로 운영되고 아이들에게 환경에 대해서도 가르친다. 어린이집에 마련된 정원에는 벌새, 과일나무, 식물, 나비, 벌 등 다양한 동식물이 살고 있고 2살 어린이부터 야채를 심는 걸 체험할 수 있다. 

 

NDZ/Star Max via Getty Images
해리와 메건 마클

 

다른 아이들은 아치의 부모가 유명인인지 영국 왕족 출신인지 모르고 상관도 안 한다.

한 부모는 ”메건과 해리 왕자가 디즈니에 나오는 왕자나 공주면 모를까 영국 왕실 출신인건 어린 아이들은 전혀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안정윤 에디터: jungyoon.ahn@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