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 인상한 맥도날드가 맥런치 판매를 다시 시작했다

맥런치 시간은 오전 10시30분~오후 2시까지다.
맥도날드.
GETTY IMAGES
맥도날드.

점심 메뉴가 매일매일 고민인 우리에게 또 하나의 선택지가 생겼다.

맥도날드가 25일부터 ‘맥런치’를 다시 시작했다. 지난 2018년 종료 이후 고객들의 재출시 요청이 이어졌기 때문이다.

맥런치는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원래 가격보다 평균 14% 할인한 가격으로 버거 세트를 판매한다.

맥도날드가 맥런치 판매를 다시 시작했다.
맥도날드
맥도날드가 맥런치 판매를 다시 시작했다.

맥런치로 구입 가능한 버거는 빅맥, 맥스파이시 상하이 버거, 1955 버거, 베이컨 토마토 디럭스, 맥치킨 모짜렐라, 슈슈 버거, 쿼터파운더 치즈 등 7가지다.

단, 맥런치는 맥딜리버리 판매에서는 제외된다. 매장에 따라서도 맥런치 메뉴가 달라질 수도 있다.

맥도날드는 최근 가격 인상을 발표한 바 있다. 맥런치가 재개한 25일부터 버거류 11종을 포함해 총 30개 품목 가격이 평균 2.8% 올랐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