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3월 04일 17시 59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3월 04일 18시 00분 KST

“이연복 셰프 식당에 가려고 거액의 행사 포기했다" : 최강창민은 '미식'에 진심이다 (예고)

관계자들 속만 타들어갔다는 후문.

MBC
MBC 예능 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 제공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맛집 때문에 거액의 행사를 포기한 사연을 전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최강창민은 일일신선으로 출연한다. 이날 그는 ‘품격 있는 음식’을 먹기 위해 벌어진 한 일화를 전한다.

입대 전 이연복 셰프의 식당 예약에 어렵게 성공했다는 최강창민. 그러나 그는 같은 날 수천만원에 달하는 행사 일정이 잡혀 선택의 갈림길에 섰다.

평소 미식에 진심인 그는 행사비에 흔들리지 않았다. 최강창민은 가족과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이연복 셰프의 식당을 선택했다. 그의 선택에 관계자들만 속이 타들어 갔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MBC
MBC 예능 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 제공

최강창민 일화를 들은 성시경도 비슷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성시경은 축가 요청을 받았으나 지인의 결혼식도 아닌 데다 액수가 너무 커 제안을 거절했다. 축가 비용은 수천만원에 달하는 금액이었다. 

그러나 곧 후회했다. 성시경은 “입대 후 군대 월급을 받다 보니 그때 제안을 거절한 것이 너무 후회되더라”고 속내를 밝혀 웃음을 안겼다. 

일일신선 최강창민은 도전자들의 음식을 먹고 어떤 평가를 했을지, 5일 오후 8시 45분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소윤 에디터: soyoon.lee@huffpost.kr

비비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