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5월 20일 17시 51분 KST

"악플 때문에 불행했다" 코미디언 맹승지가 '진짜 사나이' 이후 방송 활동 중단한 이유(ft. 근황)

“대학로에서 공연을 하며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

뉴스1 / MBC '무한도전'
코미디언 맹승지

과거 MBC ‘무한도전’ ,‘진짜 사나이’ 등에 출연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코미디언 맹승지의 근황이 전해졌다. 

19일 공개된 유튜브 ‘근황올림픽‘에는 코미디언 맹승지가 출연 “대학로에서 공연을 하며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 유튜브도 열심히 하고 있다”며 근황을 밝혔다. 과거 MBC ‘무한도전’에서 맹 리포터로 활약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그는 이후 MBC ‘진짜 사나이’에 출연, 특정 장면으로 인해 악플에 시달리게 된다.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
코미디언 맹승지

맹승지는 논란이 된 장면 촬영 당시를 회상하며 “소대장님이 첫날 팔굽혀펴기를 하라고 하셨다”며 “20번을 시도해도 한 번 하고 무너지더라. 나 때문에 모두가 고생하고 있단 생각에 ‘여자는 무릎 꿇고 하면 할 수 있다’고 말한 것. 저 말은 당시 운동을 배우던 헬스 트레이너 선생님께서 해준 말을 토대로 말한 거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악플 몇 만 개를 보고 너무 충격을 받았다”며 “불행했다. 4년 동안 누군갈 만나면 속으로 ‘나를 싫어하겠지’라고 생각했다. 저 그렇게 못된 사람 아니라고 사람들에게 말하고 싶었다”고 토로했다.

한편 맹승지는 배우로 활동 영역을 넓힐 거라며 밝히며 “무대에서 연기하는 게 태어나서 해본 일 중에 제일 재밌다고 생각한다. 유튜브로 웹드라마 채널을 오픈할 예정이다”라고 알렸다. 

황남경 기자: huffkorea@gmail.com